뭘 하고 싶은 건데?

너무나 오랜 세월 붙잡고 늘어진 질문-

장래희망이 유난히 자주 바뀌었던 아이.

그렇지만 막상 시도해본 건 별로 없고, 하던 것도 금방 포기해버려

두려움만 많은 어른이 되어버렸다.

차라리 그 질문에 집착하지 않았다면, 의심하지 않고 묵묵히 하던 일을 해나갔다면

지금쯤 나는 어떤 어른이 되어 있었을까

 

 

 

 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